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정희' 김신영 "비키니 실검? 당시 55kg, 지금 48kg 아쉬워"

등록일 2019년06월24일 14시5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개그우먼 김신영이 ‘비키니’ 실시간 검색어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게스트로 유재환이 출연했다.

이날 DJ 김신영은 다이어트에 성공한 유재환을 반겼다. 김신영은 "날이 갈수록 잘생겨진다. 셔츠도 멋진 걸로 입고 왔다"면서 "팩트로 얘기하자면 박보검과 공유 사이다. 팩트다 팩트. 진짜 잘생겼다"고 칭찬했다.

유재환은 김신영에게 "기사가 어마어마하게 났다. 김신영 비키니가 화제였다"며 비키니를 언급했다.

김신영은 "웹예능 '판벌려 시즌2' 때문이다. 내가 골반이 그렇게 작은지 처음 알았다"고 답했다. 이어 김신영은 "아쉬운 건 그때는 55kg였고, 지금은 48kg다. 지금은 골반이 조금 더 작아졌다. 크게 달라진 건 없다. 애니메이션 인크레더블 몸매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21일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이 재방송되면서 김신영 비키니 입은 모습이 공개됐고, 이에 '김신영 비키니'에 이목이 집중됐다.

방송에서 송은이는 "김신영 씨 사이판에서 수영복 입었는데 충격적이었다"고 말을 꺼냈고, 신봉선은 "솔직히 혼자 보기 아까웠다"고 덧붙였다.

김신영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제작진은 김신영의 비키니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김신영은 줄무늬 비키니를 입고 팔다리를 흔들며 통통 뛰어오는 모습으로 귀여움을 자아낸다. 이후 '김신영 비키니'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뜨겁게 달구며 화제가 됐다.

 

 

김민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UCC 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